한국화이자, 전국재해구호협회에 1억 원 전달

자발적인 기부, 회사의 '매칭 펀드'를 통해 기금 마련 유경수 기자l승인2020.04.01l수정2020.04.01 11:02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한국화이자(www.pfizer.co.kr)는 '코로나-19'의 확산 방지 및 감염 예방을 위한 노력에 동참하기 위해 성금 1억 원을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에 전달했다고 1일 밝혔다. 

한국화이자 임직원은 '코로나-19' 확산으로 어려움을 겪고 있는 지역사회의 어려움을 함께 나누고자 하는 뜻을 모아 자발적인 기부 활동을 진행했으며, 회사의 '매칭 펀드'를 통해 총 1억 원의 기금을 마련했다. 

해당 후원금은 '희망브리지 전국재해구호협회'를 통해 대구경북 지역을 포함한 국내 취약계층, 그리고 최전선에서 환자들의 안전과 건강을 책임지고 있는 의료 관계자들을 위한 방역물품 및 위생용품, 생필품 지원 등에 사용될 예정이다.

화이자는 글로벌 차원에서도 '코로나-19' 극복을 위해 총력을 다하고 있다. 

글로벌 화이자는 중국과 미국 상황에 대한 즉각적인 대응 차원에서 화이자 재단을 통해 최전선에 있는 보건의료 관계자에게 긴급하게 필요로 하는 물품을 제공할 수 있도록 100만 달러를 지원하였으며 이 기금을 통해 다이렉트 릴리프(Direct Relief), 프로젝트 호프(Project HOPE) 그리고 국제의료봉사단(International Medical Corps)의 구호활동을 지원한다. 

아울러 최근 독일의 생명공학회사 '바이오엔텍(BioNTech)'과 '코로나-19' 백신을 개발하기로 합의하여 오는 4월 말 임상시험 돌입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환자들을 위한 치료제와 백신들을 보다 신속하게 도입하고, 제약 업계가 협력하여 보건 위기에 대응력을 강화하기 위한 5가지 중점 계획을 발표한 바 있다. 

한국화이자제약 오동욱 대표이사 사장은 "코로나-19로 인해 모두가 매우 어려운 시기를 겪고 있는 상황에서 임직원들이 함께 뜻을 모아 지역 사회에 조금이나마 도움을 전할 수 있어 뜻깊게 생각한다"며 "환자들의 건강을 최우선으로 두는 회사로서의 사명을 갖고 이번 위기가 하루빨리 극복될 수 있도록 '코로나-19' 확산 방지 노력에 적극 동참하겠다"고 전했다.  


유경수 기자  medical_hub@hanmail.net
<저작권자 © 헬스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유경수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헬스미디어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1556  |  등록일자 : 2011년 03월 18일  |  제호 : 헬스미디어인터넷뉴스  |  발행인 : 정인목  |  편집인 : 정인목
발행소(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선유로49길 23, 1016호  |  발행일자 : 2011년 6월 1일  |  전화번호 : 02)322-103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용희
Copyright © 2020 헬스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