지오트립®, LUX-Lung 7 임상 결과 발표

제14회 영국흉부종양그룹 연례 회의서 발표 신동은 기자l승인2016.01.28l수정2016.01.28 17:44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베링거인겔하임은 자사의 차세대 EGFR 표적치료제인 지오트립®이 1세대 치료제인 게피티닙 대비 EGFR 변이(del19 또는 L858R) 양성 진행성 비소세포폐암(NSCLC, Non-Small Cell Lung Cancer) 환자에서 우수한 무진행 생존기간(PFS, Progression-Free Survival) 연장 효과를 보였으며, 이와 함께 치료 실패까지 걸리는 시간(TTF, Time to Treatment Failure) 또한 지연시킨 결과를 보인 LUX-Lung 7 임상 결과를 발표했다.

제2b상 LUX-Lung 7 임상은 독립적 검토 위원회가 평가한 무진행 생존기간 및 치료 실패까지의 걸린 시간(치료 시작부터 어떠한 이유로든 치료를 중단한 시점까지 시간 측정)이라는 두 가지 공동 일차 평가변수(primary endpoint)를 충족시켰다.

이번 임상 결과는 아일랜드 더블린에서 개최되는 제14회 영국흉부종양그룹(BTOG, The British Thoracic Oncology Group) 연례 회의에서 발표됐으며, 세 번째 공동 일차 평가변수인 전체 생존기간(OS, Overall Survival)에 관한 데이터는 추후 공개될 예정이다.

임상 결과, 지오트립®은 게피티닙 대비 폐암 진행 위험을 27%까지 유의하게 감소시켰으며, 지오트립® 치료군에서 유의하게 더 많은 환자들이 무진행 상태로 생존했다.

치료 시작 후 18개월 시점에서 게피티닙 치료군의 15% 대비, 지오트립® 치료군이 27%의 무진행 생존기간을 보였으며, 치료 시작 후 24개월 시점에는 지오트립® 치료군이 18%와 게피티닙 치료군이 8%의 무진행 생존기간을 보여 시간이 지날수록 지오트립® 치료군에서 무진행 생존기간이 더욱 눈에 띄게 개선됐다.

이번 LUX-Lung 7 임상을 통해 지오트립® 치료군이 게피티닙 치료군 대비 장기적인 치료 혜택을 유지하고 있음을 확인할 수 있었다.

지오트립® 치료군의 우수한 무진행 생존기간과 더불어 환자들의 치료 기간 역시 상당히 길게 나타났으며, 게피티닙 대비 지오트립®에서 치료 실패의 위험이 27%까지 감소됐다. 게피티닙 대비, 지오트립® 치료 환자들에서 휠씬 더 많은 객관적 종양 반응(임상적으로 유의한 종양 크기의 감소)을 보였으며, 반응지속기간(Duration of Response)중앙값 역시 지오트립®은 10.1개월, 게피티닙은 8.4개월로 확인됐다(70% vs 56%). 지오트립®의 무진행 생존기간 개선은 성별, 연령, 인종 및 EGFR 변이 유형 등을 포함한 사전 정의된 대부분의 임상 하위그룹 조건에 관계없이 일관되게 나타났다.

LUX-Lung 7 임상을 총괄한 서울 삼성의료원 혁신항암연구기관(ICMI, Innovative Cancer Medicine Institute)장 박근칠 교수는 "LUX-Lung 7 임상은 EGFR 표적 치료제를 직접 비교하는 최초의 글로벌 임상시험으로 일차 치료에서 1세대 EGFR 억제제인 게피티닙 대비 2세대 EGFR 억제제 지오트립®의 우수한 치료혜택을 보였다"며, "이번 결과는 EGFR 변이 양성 폐암 환자의 일차 치료제 선택에 있어 중요한 지침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베링거인겔하임의 종양학 치료 분야 부서장 메흐디 사히디(Mehdi Shahidi) 박사는 "LUX-Lung 7 임상은 비소세포폐암 1차 치료에서 1세대 EGFR TKI와 2세대 EGFR TKI 지오트립® 을 직접 비교해 긍정적인 결과를 보인 첫 번째 임상으로, 1세대와 2세대 EGFR 표적 치료제의 뚜렷한 차별성을 다시 한 번 확인할 수 있었다"며, "무엇보다 LUX-Lung 7 임상에서 관찰된 무진행 생존기간이 시간이 지남에 따라 점점 더 현저한 차이를 보여 24개월 시점의 무진행 생존 환자의 비율이 지오트립® 치료군에서 두 배 이상 더 높았다는 점이 매우 고무적인 결과이다"라고 밝혔다.

LUX-Lung 7 임상에서 관찰된 이상반응(AE, Adverse Events)은 기존에 알려진 두 약물의 안전성 프로파일과 일치했다. 지오트립®과 게피티닙 치료 모두 전반적으로 내약성을 보였으며, 두 군에서의 이상반응 관련 치료 중단율도 동일하게 낮았다(6.3%). 중대한 이상반응의 전체적인 빈도는 유사했으며(지오트립® 44.4% vs 게피티닙 37.1%), 지오트립®의 3등급 이상 흔한 이상반응은 설사(12.5%), 발진/여드름(9.4%), 게피티닙의 이상반응은 아스파라긴산 아미노전이효소(AST)/알라닌 아미노전이효소(ALT) 증가(8.8%) 및 발진/여드름(3.1%) 등이었다. 약물 관련 간질성 폐 질환(ILD)은 게피티닙 복용 환자 4명에서 보고됐으며, 지오트립® 복용 환자에서는 보고되지 않았다.


신동은 기자  vera53@naver.com
<저작권자 © 헬스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신동은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헬스미디어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1556  |  등록일자 : 2011년 03월 18일  |  제호 : 헬스미디어인터넷뉴스  |  발행인 : 서찬덕  |  편집인 : 서찬덕
발행소(주소) : 서울특별시 영등포구 선유로49길 23, 1016호  |  발행일자 : 2011년 6월 1일  |  전화번호 : 02)322-103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용희
Copyright © 2021 헬스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