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복지부, '세상을 살리는 의료' 토크콘서트 개최

의대생-교수-정부가 함께 소통하며 필수의료의 미래에 관한 의견을 듣다 정재영 기자l승인2023.09.18l수정2023.09.18 08:53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보건복지부(장관 조규홍)는 지난 9월 16일(토) 오전 10시 서울대학교병원 암연구소 이건희홀에서 '세상을 살리는 의료'를 주제로 이야기마당(토크콘서트)을 개최했다고 18일 밝혔다.

이번 토크콘서트는 최근 필수의료 의사부족 문제가 사회적 화두로 떠오른 가운데 필수의료의 가치와 중요성을 알리며, 관심을 높일 수 있도록 의과대학 학생들과 직접 소통하고, 미래 의료인 입장에서의 의견을 듣기 위해 진행하게 됐다. 

이날 행사는 보건복지부 박민수 제2차관, 서울대병원 김기범 교수, 대한전공의협의회 강민구 정책자문위원, 보건복지부 필수의료총괄과 이민정 사무관이 참석해 현장에 함께 한 의과대학 본과 학생 100여 명과 함께 이야기를 나누는 방식으로 진행됐다. 

먼저 서울대학교 어린이병원에서 소아청소년과 교수로 활동하는 김기범 교수가 '의사의 삶'이라는 주제로 학생들에게 강의를 진행했고, 이어서 손윤희 보건복지부 청년보좌역의 사회로 ❶대중매체 속 필수의료와 현실, ❷필수의료의 사회적 가치, ❸직업의로서의 의사 등의 주제로 자유롭게 질문을 주고 받았다.

당일 현장에 참석하지 못한 학생들은 보건복지부 유튜브 채널인 '복따리 TV'(https://www.youtube.com/c/mohwpr) 중계를 통해 실시간으로 질문이나 의견을 제시할 수 있도록 했다.

박민수 제2차관은 "필수의료 위기 해결을 위해 그동안 많은 전문가나 관련 단체와 소통하면서도, 정작 우리 의료의 미래를 담당할 학생들의 의견을 들어볼 기회가 많지 않았는데 오늘 많은 학생들이 현장에 오고 또 온라인을 통해 참석해 뜨거운 관심을 느낄 수 있었다"라며, "오늘 현장과 온라인을 통해 나온 다양한 이야기들을 경청해 이들 예비 의료인들이 미래에는 좀 더 나은 여건에서 필수의료를 선택해 근무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라고 밝혔다.


정재영 기자  medical_hub@hanmail.net
<저작권자 © 헬스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헬스미디어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1556  |  등록일자 : 2011년 03월 18일  |  제호 : 헬스미디어인터넷뉴스  |  발행인 : 유경숙  |  편집인 : 유경숙
발행소(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학동로 11길 56, 백송빌딩 1층  |  발행일자 : 2011년 6월 1일  |  전화번호 : 02)322-103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용희
Copyright © 2023 헬스미디어. All rights reserved.