국립암센터, '제5회 인터아카데미 암 심포지엄' 성료

'암 미세환경 및 치료에 관한 교류'를 주제로 연구 성과 공유 및 공동 연구 협력 방안 모색해 정재영 기자l승인2023.11.29l수정2023.11.29 09:36

크게

작게

메일

인쇄

신고

▲ 서홍관 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대학교 총장이 인터아카데미 암 심포지엄(Inter-academy Cancer Symposium) 현장에서 축사를 진행하고 있다.

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대학교(총장 서홍관)는 지난 11월 24일 국립암센터 검진동 8층에서 '국제암대학원대학교 제5회 인터아카데미 암 심포지엄(The 5th INTER-ACADEMY CANCER SYMPOSIUM)'을 성황리에 개최했다. 

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대학교와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가 공동 주최한 이번 심포지엄은 '한국분자세포생물학회-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대학교 암 미세환경 및 치료에 관한 교류(KSMCB-NCC·GCSP Communications in tumor microenvironment and therapeutics)'라는 주제로 국내외 관련 전문가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진행됐다. 

이번 심포지엄은 일본 도쿄대학 및 국내 암 전문기관의 저명한 전문가들을 초청해 암 미세환경분야의 연구 성과를 공유하고 공동 연구 협력방안을 모색하고자 마련된 자리로 암 미세환경을 심도 있게 분석하고 궁극적으로는 암 미세환경 분야의 융합연구에 대한 논의가 펼쳐졌다.   

초청 강의 연자로는 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대학교 소속 교수 4명, 한국 분자세포생물학회 암 미세환경연구분과 초청 12명, 도쿄대학 Taku OKAZAKI 교수와 가나자와대학 Masanobu OSHIMA 교수 등 국제협력 초청 2명의 해외 연자를 포함해 총 18명의 국내외 초청 연자가 강의를 진행했다.

이번 심포지엄은 ▲오믹스 및 이미징(Omics and Imaging) ▲종양 미세환경 탐구(Exploring Tumor Microenvironment) ▲전이 및 치료학(Metastasis and Therapeutics) ▲암 미세환경의 새로운 측면(New Aspects of Tumor Microenvironment)의 4가지 세션으로 구성돼 플레너리 강연(Plenary Lecture), 기조 강연(Keynote Lecture)을 포함해 총 18편의 연제가 구연 발표됐다. 참석한 각 분야의 전문가들은 암 미세환경 분야의 최신 연구 결과 및 동향 등을 살펴보고 논의하며 교류하는 시간을 가졌다.

서홍관 국립암센터 국제암대학원대학교 총장은 "본교는 2017년부터 인터아카데미 암 심포지엄(Inter-academy Cancer Symposium) 개최를 통해 각 분야 최고 과학자들의 경험을 공유함으로써 학술 교류를 장려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하고 더욱 긴밀한 학술·연구 관계를 유지할 수 있는 좋은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라며, "이번 심포지엄을 통해 암 미세환경 분야의 최신 동향을 파악하고 향후 연구 계획을 모색하는 의미 있는 자리가 됐길 바란다"라고 밝혔다.


정재영 기자  medical_hub@hanmail.net
<저작권자 © 헬스미디어,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정재영 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기기사

기사 댓글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0 / 최대 400byte

숫자를 입력해주세요

욕설등 인신공격성 글은 삭제합니다.
여백
여백
여백
여백
여백
회사소개기사제보광고문의불편신고개인정보취급방침청소년보호정책이메일무단수집거부
명칭 : 헬스미디어뉴스  |  등록번호 : 서울, 아01556  |  등록일자 : 2011년 03월 18일  |  제호 : 헬스미디어인터넷뉴스  |  발행인 : 유경숙  |  편집인 : 유경숙
발행소(주소) : 서울특별시 강남구 학동로 11길 56, 백송빌딩 1층  |  발행일자 : 2011년 6월 1일  |  전화번호 : 02)322-1037  |  청소년보호책임자 : 김용희
Copyright © 2024 헬스미디어. All rights reserved.